ESS(에너지 저장 시스템) 고성장 예상 6개사 연구 > SUPER STOCK 의미 ?

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열기

SUPER STOCK 의미 ? HOME

SUPER-STOCK 이란?
3개월~3년 기간 중 내재가치 상승을 통해 100%~1,000%이상 상승 가능한 독창적 성공 DNA
(새로운 고성장 업종 1위 회사, 순이익 매년 100%씩 증가하여 3년 이상 계속 등)를
보유한 회사로 정의한다.

벤처회사,장외주식,거래소, 코스닥 회사 약 5,000개 회사들 중 1-5%정도가 이 조건에 속할 수 있다. 확률적으로 매년 이 조건 근처에 포함될 수 있는 확률을 평균 3%로 가정하면, 약 55개 종목 전후의 규모가 될 수 있다. 5,000개 종목 중 2-3% 55개 SUPER-STOCK을 구분하기는 매우 어렵지만, 원리는 단순하고 쉽다. 복잡하거나 어려우면 진리가 아니다. 진리는 단순하고 쉬운것이다! SUPER-STOCK의 독창적 DNA(업종 고성장성, 순이익 대폭증가 3년, 위대한 꿈 등) 보유 여부를 확인하면 가능하다. 슈퍼스톡 33 본 책에서는 슈퍼스톡이 되기 위한 조건(신성장 업종, 실적 100% 증가 3년 계속, 차트, 인간 심리, 시가총액, 역발상, 통찰력과 예지력 등)을 설명했고, 슈퍼스톡이 탄생하는 5가지 이유를 구체적인 사례와 종목 차트를 제시하며 설명하였다. 그리고 실천전략으로써 슈퍼스톡 투자철학 7원칙을 논하였다. 슈퍼스톡 투자철학의 핵심은 대상승 국면 진입 초기에 그 종목을 인식하는 것이다. 슈퍼스톡 투자철학의 성공 여부는 슈퍼스톡으로 완성되어 폭발하는 역사적 고점까지 보유하여 매도(매도시점의 특징을 본문에 설명함)하는 것인데, 이 부분은 매우 어렵고 대다수가 실패하는 편이다. 그 이유는 인간이 본능적으로 가진 욕심과 공포, 인내심의 한계 등 때문이리라--- 필자 자신도 2003년에 한화(000880)를 2,000원에 매수하여 4년 후 2007년 9,4800원(47배)까지 보유하지 못하였다. 그러나 아바코(083903)는 2009년 1월 매수하여 2년 후 2011년 거의 10배 역사적 최고점까지 보유에 성공하기도 했다. 거래소 코스닥 2000개 종목을 모두 분석하여 SUPER-STOCK으로 성장 가능한 55개 종목을 연구한 본 책의 회사들 중에서 5개 종목 이상은 2013-2016년경까지 10루타 종목(10배 상승)이 탄생할것으로 예상해본다. 세계적으로 초기성장 단계에 있는 업종으로써 2012년 12월 21일 현재 매출액,순이익은 미약하지만 2013-2020년까지 폭발적 고성장 업종의 1등 회사의 중장기 투자를 주목한다. SOFT WARE, 콘텐츠, 바이오 제약, 헬스케어, LED조명, 로봇, 탄소배출권, ESS, 전기차 충전기, 이종업종간의 융합 산업(바이오 제약 + IT 등), 영업이익률 30%이상 그리고 아직 탄생하지 않은 신업종 등을 주목한다. 1200년 전 몽고 황제 쿠빌라이 칸의 한 구절을 통해 투자는 예술의 세계임을 통찰(INSIGHT)한다. " 느린 자가 더욱 느린자가 빠른 자를 이긴다."
"SUPER-STOCK" 박영길 저술책 보기

ESS(에너지 저장 시스템) 고성장 예상 6개사 연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벤처투자연구원 댓글 0건 조회 41회 작성일 18-06-17 12:12

본문

신재생 에너지 목적지 ESS
에너지는 1990년대부터 세계적인 이슈로 진행 중이다. 소와 말로부터 얻기 시작한 에너지는 석탄, 석유 에너지로 바뀌면서 산업혁명과 대량생산 등 인류역사를 급격하게 바꾸어 버렸다.
석탄, 석유 등 화석에너지(유한하고 환경오염 원인)에서 신재생 에너지(태양광, 풍력 등 거의 무공해이면서 무한한 에너지)로의 무게중심 이동을 인류는 현재 추진 중이지만 아직도 화석에너지 비중이 압도적로 많은 것이 현실이다.
세계적으로 신재생 에너지 비중은 전체 에너지의 3% 내외에 불과하다. 역으로 해석한다면 성장 여력이 매우 크다.
에너지 저장 시스템(energy storge system)의 의미
발전소에서 과잉 생산된 전력을 저장해 두었다가 일시적으로 전력이 부족할 때 송전해 주는 저장장치를 말한다.
여기에는 전기를 모아두는 배터리와 배터리를 효율적으로 관리해 주는 관련 장치들이 있다. 배터리식 ESS는 리튬이온과 황산화나트륨 등을 사용한다.
ESS는 신재생 에너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필수적인 미래 유망 사업이다
고유가와 기후 변화로 에너지 수요는 매년 증가하고 에너지원의 대부분이 원유·원자력에 의존하고 있어 에너지 수급 문제는 해결해야 할 중대한 국가적 과제다.
따라서 전력 peak 관리에 효과적인 수단이자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신재생 에너지와 ESS의 융복합이 대안이 될 수 있다.
ESS는 전력부하 평준화로 부하를 분산시켜 발전소 설비 투자를 절감하고 무엇보다 태양광·풍력 등 출력 변동이 심한 신재생 에너지원의 저장장치로 사용돼 전력품질의 안정화를 이룰 수 있다.
선진국과 미국, 일본 등에서는 신재생 에너지와 연동되는 ESS 도입의 필요성을 인지하고 다양한 실증 사업과 보급 사업을 추진하며 시장 선점에 나서고 있다.
ESS가 부족한 에너지와 불안전한 신재생 에너지원을 해결할 수 있는 대안으로 2020년 ESS시장 규모는 92GW(기가와트)로 예상돼 현재 시장 규모의 10배 이상 고성장이 예상된다.
세방전지(004490)는 자동차 축전지를 만드는 회사다.
2005년 주가 2,000원에서 2011년 5만 원까지 2,500% 상승했다. 2004~2005년 세방전지는 세상이 알아주지 않는 작은 회사에 불과했었다. 매출액, 영업이익 규모도 작았고 시가총액 규모도 미미했었다.
그러나 축전지 시장이 성장하면서 기술력을 갖춘 세방전지의 매출, 영업이익은 대성장을 시작한 것이다. 주가상승과 회사 실적과는 약 1년 정도의 격차가 발생하는데 보통은 주가는 실적에 1년 정도 선행하는 편이다.
회사 실적 등 현상이 좋아진 것을 확인하고 매수하는 투자는 이미 늦는 것이다. 미래 시간을 사는 것이 주식이기 때문이다. 필자는 세방전지를 2004년경 2,000원 정도에 매수해 1년을 기다리다가 2005년에 2,000원 정도에 매도했었다. 매도하고나서 2,500% 상승하는 것을 구경하면서 깨달은 사실이 있다.
주식투자로 대업을 이루는 것은 깊은 산 속 절에서 스님이 도를 닦는 것보다 더 어렵고 인내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절감하게 됐다.
투자는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영혼이 있는 투자는 1,000명 중 1명 만이 가능하다. 투자는 세력과의 전쟁이 아 나 자신과의 전쟁인 것이다.
ESS의 필연적 고성장 가능성과 세방전지 투자실패 사례를 이야기 했고, 이제는 ESS 시장에서 중장기적(1~3년)으로 봐야 할 회사들을 연구해 보고자 한다.

5e2455f64c54d98c2a7e0b56006d817f_1529205140_5778.jpg 

신재생 에너지(태양광, 풍력, 조력 등)의 성장과 2차 전지의 성장은 필연적으로 ESS 시장의 고성장으로 연결 될 것으로 예상된다.
무선통신 핸드폰 시장의 시간 cycle에 비교한다면, ESS 시장은 1995년경으로 초기 국면으로 해석된다.
모든 업종별 산업은 생로병사 과정을 거치고, 초기국면에서는 매출과 영업이익이 미미해
그 회사의 미래가치를 제대로 해석하기 어려운 편이다.
과거 주식의 역사를 통해서 볼 때 특정 산업이 시작되고 고성장해 황금 열매를 맺을 때 승리자는 기술력이 좌우하는 듯하다.
위의 ESS 관련 6개 회사 중에서 2013~2015년경 매출, 영업 이익이 100% 이상 고성장 하는 종목이 1~2개 정도 탄생할 것으로 예상할 수도 있다. 그러나 도 닦는 자세와 정신력 없이는 중장기 투자 전쟁에서 대성공은 좁은 문이 될 것이다.
[결론] 석탄, 석유의 시대가 가고 신재생 에너지와 ESS 시대가 시작되고 있다. 새로운 기술력을 창조하는 회사들이 세상을 바꿀 것을 예상한다.


5e2455f64c54d98c2a7e0b56006d817f_1529205157_1354.jpg 

 ▲ LG화학(051910) 10년간 월봉 차트 - 큰 산 우측의 작은 계곡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